국립청주박물관은 충북지역의 문화유산을 

조사ㆍ연구ㆍ전시하고 다양한 문화교육 

프로그램을 통하여 중원문화의 특색을 조명하고자

 1987년 10월 30일 개관하였다고합니다.



아래 사진들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박물관 

건축모습의 웅장함이 멋집니다.


우리나라의 대표적 건축가 故 김수근 선생님께서 

설계했다고 합니다.


moon_and_james-1





 국립청주박물관 탐방을 김군이 포스팅한 

사진과 자료들로 함 둘러보도록 할께요.

설명이 부족하거나 사진이 부실해 보이신다면 

아시죠.. ^^


국립청주박물관 홈페이지를 한번더 클릭해주세요. ^^*








국립청주박물관 관람요금은 무료입니다.

하지만 모든 관람객은 관람권을 받은 뒤 입장해야 합니다.



관람시간


화요일 ~ 금요일 : 09:00~18:00

토요일(4월~10월) : 09:00~21:00

토요일(1~3월, 11월~12월)

일요일, 공휴일 : 09:00~19:00​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 : 09:00~21:00 



정기 휴관일 매년 1월 1일

매주 월요일 (월요일이 개관일경우, 익일휴관)




시간과 요일 또 문화공연이 있는날도 있으니

잘 확인하고 가셔서 더 좋은 문화를 

국립청주박물관에서 느끼고 오세요.





우암산을 뒤로 하고 있는 국립청주박물관 


풍경 넘 좋네요. 오늘따라 하늘도 높고, 


구름 또한 깔끔하네요.




국립청주박물관 어린이박물관 입구






아래 도면을 보시면 우선 전시관 입구로 들어가면

선사문화-고대문화-고려문화-조선문화까지

전시장을 둘러보게 됩니다.





김군이 찍은 사진을 보며,

전시장 내부를 더 자세하게 둘러볼께요. ^^




놓친 사진도 많지만 ^^* 많은 분들에게

 국립청주박물관을 알리고자 찍어왔어요.  

저또한 청주를 살면서 몇번 박물관을

찾았었지만, 거의 외부에서 공연만 ㅠㅠ

이번엔.. 전시관도 잘 구경하고

왔으니.. 나눔합니다. 


sally_special-17



국립청주박물관  전시실 


선사문화-고대문화-고려문화-조선문화



망새를 직접 보긴 처음이다.


사진으로 봐선 작아보이지만 직접 보시면 


그 웅장함은 이루 말할수가 없어요.


선 하나하나 표현도 그렇고


망새때문에 건물을 더 돋보였을것 같아요. 




지금은 이런 관례가 없지만,


조선시대엔 무덤에 함께 묻었던 것들이


여러가지 있었나봐요.





아래 사진을 참고 하시면, 백자명기


나무인형이 자료로 남아 있었어요.





이젠 어린이 박물관  으로 들어가볼께요.


아이들 눈높이에서 여러가지 구성으로


체험으로써 아이들이 이해하기 쉽게 


체험존을 만들어 놓은거 같아요.





현장에서 찍은 사진은  ㅜㅜ


끝이 보이지 않더라고요.


그래도 포인트 부분들로만 편집해서


올려드려요. 



line_characters_in_love-4




어린이 박물관은 제1전시실과 제2전시실로 되어있어요.


제1 전시실은 문화재속 금속이야기로 


금속의 탄생과정과 다양한 금속문화재가 소개됩니다.


또 아이들이 체험할수 있는 나는꼬마화가


디지털 돋보기/내가왕이야 란


체험존도 있어요.





아이들의 관찰력과 표현력을 


키울수 있는 공간으로 볼수 있어요.






제2전시실 문화재속 놀이와 음식이야기





놀이구성에는 씨름/그네타기/널뛰기등 아이들이


 직접 체험물로 되어있었어요. 


주책없이 김군 널뛰기하다 자원봉사자분께서


어른들은 안된다고 ㅋㅋㅋ ㅠㅠ 


김군도 좋아하는데 아이들은 더 많이 좋아하죠 ^^






김군의 국립청주박물관 포스팅은


어떠셨나요?


만족하셨다면. 예쁜 하트와 댓글 ^^*


무한감사합니다. 꾸벅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용담.명암.산성동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청주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군 2015.10.05 09: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게시 되었네요.. ^^* 감사합니다.

    국립청주박물관 정말 멋지고, 청주문화 역사에 대해 다시금 알수
    있게 해주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