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민아트센터에서 2015 교류전이 열리고 있습니다. 

이번 전시 <땀>은 공예장르의 중심기관인 (재)서울문화재단 신당창작아케이드와의 교류로 이뤄졌으며

 다양한 잠재력과 역량을 가진 입주작가 7명의 작업을 선보이는 전시회입니다.

 






건물외벽에도 전시회를 알리는 플랜카드가 걸려있어요.

계단을 따라 아래로 내려가시면 전시회장이 보입니다.^^

 




 

 

 

전시회 입구에 다양한 전시회 팜플렛이 진열되어 있어서 우민아트센터 외의 전시회도 한눈에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전시회장을 들어서니 큐레이터분이 전시회 팜플렛도 주시고 전시회에 대한 설명도 해주셔서 더 즐겁게 관람할 수 있었어요.


 

 

 

 

전시제목 <땀>은 한 땀 한땀 공을 들여 만들어낸 작품들과 그 제작과정,

작품들이 탄생하기까지 작가들이 쏟아낸 땀의 의미를 함께 담는다고 합니다.

 


 

 

 

가장 첫번째로 만난 작품은 오화진 작가님의 <피녀>, <훌라우프맨>이라는 작품인데

울혼방, 솜 등에 바느질을 한 작품이었습니다.

실제로 보시면 작품의 디테일, 정교함에 놀라실거에요.

 

이 작품의 스토리, 제작과정을 알 수 있는 설명서를 따로 주셨는데

작가님이 어떤 의도, 생각을 가지고 작품을 만드셨는지 알 수 있어서 작품이 더 쉽게 이해됐습니다.

 

전시회를 다니다 보면 이건 어떤 의도로 만든 작품일까하는 생각이 든 적이 많았는데

소설처럼 쓰여진 작품스토리에서 작가님의 의도를 엿볼 수 있어 아주 좋았어요.

 

 



 

 

 

 

다음 작품은 노동식 작가님의 <민들레-바람을 타고>, <민들레 - 바라보기>라는 작품입니다.

전시회 한면을 가득채운 민들레 홀씨의 모습들~

민들레 홀씨를 이렇게 설치미술로 표현한 모습이 정말 멋지더라구요.

 

민들레 홀씨 불어본 경험 한번쯤은 있으실 텐데... 실제 민들레 홀씨처럼 만든 모습이 인상깊었습니다.

이 작품은 실제로 꼭 보셔야해요^^

 

 

 

 



 

 

 

 

 

다음 작품은 김태연 작가님의 <Cut, Tie, Sew>입니다.

폐비닐봉지, 인견사, 비디오를 이용한 작품인데 비디오영상에서 작가님이 작업하는 모습이 담겨있었어요.

폐비닐봉지를 이용해서 작업하는 모습을 엿볼 수 있었던 작품!

 

 

 

 

 

 

우리 일상에서 쉽게 볼 수 있는 비닐봉지, 인견사 등이

작가님의 <땀>과 <수고>로 멋진 작품이 됐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던 작품들~

 

 



 

 

 

 

 

 

 

다음은  이재훈 작가님의 황동, 구리, 스테인레스 등을 이용한 작품이었는데~

당장 집에 가져가고 싶을 정도로 금속과 조명이 어우러진 모습이 정말 아름다웠던 작품들이었습니다.

 

 


 

 

 

작품 속에서 뿜어져나오는 조명이 주변을 비추는 모습이 정말 아름답죠??

 



 

 

 

다음 작품은 문석준 작가님의 작품인데 플라스틱 위에 드로잉을 한 작품이어서

굉장히 인상깊었던 작품들입니다.

 

 


 

 

 

< Boxer & Baby driver>

 


 

 

처음 이 작품을 봤을 땐 단순한 조각상이라고 생각했는데

 


 

 

가까이서 보니!!

 


 

 

 

플라스틱 조각위에 섬세하게 드로잉을 하신거더라구요.

눈여겨 보지 않으면 알아채지 못할 정도로 아주 정교한 작품

 

<Alias Hello Man>





 

 

 

 

정말 큰 실수를 한 사람처럼 머리를 싸매고 있는 모습이 재밌는 작품!

 

 

<Mistaker>

 

 

 

 

제가 소개해드린 작품외에도 다양한 공예, 조각, 설치미술 작품들이 전시되어있답니다.

작가님들의 수고와 땀이 깃든 작품들을 한번에 만나볼 수 있는 전시회 <땀> 꼭 관람해보시기 바랍니다.

 

 

 

우민아트센터 2015 교류전 <땀>은 10월 15일(목)까지 열립니다.

관람시간은 오전 10시~ 오후 7시 (매주 일요일 휴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중앙동 | 우민아트센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청주시

댓글을 달아 주세요